조회 수 222 추천 수 0 댓글 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올해도 여러 피규어를 샀지만 시간 관계상 사진 못찍고 있다가

 

올해 마지막으로 받은 피규어가 바로 렘 피규어였습니다

 

수정됨_DSC09098 (2).jpg

 

수정됨_DSC09099 (2).jpg

 

수정됨_DSC09147 (2).jpg

 

수정됨_DSC09150 (2).jpg

 

수정됨_DSC09154 (2).jpg

 

수정됨_DSC09155 (2).jpg

 

첫째는 란제리 렘 버전

 

받침으로 온 쿠션이 상당히 감촉이 좋더라구요.

 

거기에 안에 있는 속옷이 비치는 란제리는 참 좋네요. 오른쪽 발목의 장식이 좀더 귀여움을 강조시켜주네요.

 

수정됨_DSC09157 (2).jpg

 

수정됨_DSC09158 (2).jpg

 

수정됨_DSC09159 (2).jpg

 

수정됨_DSC09160 (2).jpg

 

수정됨_DSC09161 (2).jpg

 

수정됨_DSC09162 (2).jpg

 

수정됨_DSC09164 (2).jpg

 

다음은 웨딩버전 렘

 

웨딩버전이라고는 하는데 복장은 거의 수영복+란제리 느낌? 허벅지의 가터벨트가 딱 좋네요.

 

다만 사진으로는 잘 안드러나는데 실제로 보면 머리카락이나 속옷이 광택이 있는 재질이라 조금은 싸구려듯한 느낌을 주는게 좀 아쉽습니다. 

 

그때문인지 노출도는 이쪽이 더 높은데도 전자의 렘이 더 맘에 드네요.

 

 

 

 

 

그리고 주문한지 시간은 됐지만 기왕 찍은거 추가로 피규어 사진을 더 찍기로 했습니다

 

수정됨_DSC09140 (2).jpg

 

수정됨_DSC09141 (2).jpg

 

수정됨_DSC09142 (2).jpg

 

수정됨_DSC09143.jpg

 

수정됨_DSC09144 (2).jpg

 

 

노겜노라의 지브릴 피규어

 

노겜노라 캐릭중에서는 시로 라던가 슈비도 좋아하지만 역시 성우 때문이라 그런지 지브릴을 제일 좋아하는 편입니다.

 

머리카락 색도 그렇고 전제적으로 조형이 참 잘 빠진 피규어이긴 한데

 

단점이라고 하면 수평으로 넓게 퍼진 디자인이라 놔두고 전시하기에 장소를 많이 잡아먹는다는거...

 

 

뒤쪽의 엉덩이 골이라던지 같이 끼여오는 미니 시로 피규어가 포인트가 되겠습니다

 

 

수정됨_DSC09126 (2).jpg

 

마지막은 저의 최애캐인 치노쨔응...

 

현재 단일 캐릭으로는 4개로 제가 가진 피규어중 가장 많은 캐릭입니다.

 

지금 주문했지만 배송중인 피규어까지 합치면 5개가 되겠네요.

 

참고로 그 뒤로는

 

미캉 3개로 가장 많네요.

 

 

 

 

 

다음에 치노 피규어가 더 오면 치노피규어들만 다 보아서 사진 찍어볼까 싶네요 ㅎㅎ


  1. 행복한 수원의 겨울이적시장

  2. [단독]FC 서울 데얀 수원 삼성으로 이적

  3. (애니존이 많이 느려진듯한 느낌두...)

  4. 끄응 로그인이 자꾸 풀리는데

  5. 은동님 편의성 작업 몇개만 부탁드리옵니다.

  6. 간만에 올리는 피규어 사진들 렘 & 지브릴(후방?)

  7. 누구 스타벅스 마시는 사람 있나요...

  8. 요즘 드래곤볼 슈퍼 보고있습니다만

  9. 안녕

  10. 애니존 활성화 계획

  11. 올 한해는

  12. 스브스 스포츠 자막ㅋㅋㅋㅋㅋㅋㅋㅋ

  13. 복받아라 새해들어간다

  14. 이제 새해가 왔군요!

  15. 2018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6. 2017년 남은시간 1시간 51분.

  17. 이제 2017년도 마지막 날이군요

  18. 한때 애니존 되게 잘 나갔던 때도 있었고...

  19. 12.30 오늘의 노래

  20. 핸드폰 잘아시는분 계시나요

  21. 피부가_새하얀아이_스커트_아래서_촬영.jpg

  22. 자취방 도착 겸 짤 방출

  23. 교수님....감사합니다.......ㅜ

  24. 운영체제 이노오옴

  25. 유리코 시타하는 이야기

  26. 12.28 오늘의 노래

  27. 크리스마스에는 공연을 보고 왔어요~

  28. 그래도 글들이 2배정도 늘었네요

  29. 12월 26일 글

  30. 정말 한명한테도 연락이 없을줄이야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355 Next
/ 35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