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33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망겜이라 말해도 모르는 겜이지만 오픈부터 조금조금 하렘 러브코미디보는 느낌으로 했었는데 

 

막상 게임자체는 그리재밌진않아서 엄청열심히하진않았는데

 

1년지나서 퍼블연장안하고 섭종한다고하니까 또 묘한기분이...

 

 

내가 질려서 접는건 아쉽지않은데 막상 겜이 섭종하니까 못해요라고 하니까 열심히하지않았는데도 아쉽네요. 이게 자발적이냐 강제냐에 따른 기분차이인가


  1. 일본에서 만난 친구에게 전화가 왔다

  2. 함부르크 팀 역사 최초 2부리그 강등

  3. 식당가서 소금을 달라고 했는데

  4. 데레애니 펜북 린 역의 후쿠하라 아야카 인터뷰 부분 해석

  5. 아베 나나가 좋아하는 과자

  6. 컨트롤 키가 안먹어요;;;

  7. 훈훈 그자체...

  8. 지름신막기 개꿀~!! 7일까지 We은행 안된다네요 ㅠ

  9. 애니플러스 다녀왔습니다.

  10. 슈퍼매치 맞네요

  11. ??: 컨.......트...롤 뭐?

  12. 모니터 샀어요~!

  13. 오늘 추워 죽는줄

  14. 오늘자 kbs 뉴스

  15. 면접 보고 왔습니다

  16. 게임이 섭종한다고하니까 왠지 묘한기분

  17. 18.05.01 오늘의 노래

  18. 아이돌 유사 코즈에의 비밀....

  19. 노트북 추천 받아욧

  20. 심심해서 쓰는 건강 이야기 - 마그네슘

  21. 면접 보러 갑니다.

  22. 인워 봤어용 (네타x)

  23. 권창훈 프랑스 리그 베스트 11 미드필더 후보에 뽑힘

  24. 오늘은 헤이리 예술마을에 다녀왔습니다

  25. 레이 울트라스테리오

  26. 자멸해버린 수원..

  27. 뉴스보는데 이거 거의 통일 아닌가요

  28. 구러네 로딩 빨라쥠

  29. 인피니티 워 감상

  30. 커비쨔응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50 Next
/ 35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