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16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여러분들은 알다시피 저는 선거방식에 매우 관심이 많습니다. 그런데 한국에서 나오는 많은 뉴스를 보니, 약간 홧김에 "다 뒤집어!"  를 외치다가 아주 엉뚱한 생각을 하게 되었는데, 의외로 나쁘지 않는 것 같아서 여기 올립니다.

 

제가 상상한 국회의원 선거 방식은 여러 기관과 단체에게 역활이 부여되는 방식입니다. 핵심은 광역자치단위의 의회 ( 예를 들어 서울시 의회 )에서 자신의 광역자치범위내에서 어떻게 국회의원을 선출하고, 선출된 의원들의 임기가 어떻게 되는 지 정할 수 있는 것 입니다.

 

(1) 국회 : 필요시 국회의원 정원 수 와 광역자치단체에서 정할 수 있는 국회의원 임기와 선출 방식에 제한을 두거나, 제한을 변경할 수 있다. ( 예를 들어 국회에서 "광역자치단체에서 정하는 국회의원의 임기는 최소 1년, 최대 10년이다를 필요하면 최소 2년, 최대 8년으로 바꾸는 것이나, "대선거구제로는 최대한 5명까지 선출할 수 있다"를 "최대한 8명까지 선출할 수 있다"로 바꾸는 등 아주 큰 틀을 잡아주는 것이지요. 그리고 국회의원 선거방식을 직접 정할 수 있는 광역자치단쳬의 범위역시 국회에서 정할 수 있다고 봅니다. )

 

(2) 중앙 선관위 : 각 지역 선관위가 올바로 선거를 관리 감독하는지 조사하고, 최신 인구 조사와 국회에서 세워진 방침에 따라 각 광역자치구역에 의원수를 할당합니다. (여기에 저는 각 광역자치구역에 할당되는 의원수는 80%는 인구에 비례해서, 10%는 자치 구역 땅 면적에 비례해서, 그리고 10%정도는 자치구역 모두 공평하게 받는 식이 되면 좋겠습니다.  만약 광역 자치 단체의 수를 10개로 정하고 국회 정원을 400명으로 정했다면, 320명은 자치 단쳬 내 인구에 비례해서 나누어 주고, 40명은 자치 단체 지역의 땅 면적, 그리고 40명은 10 단체가 그냥 4명씩 나누어 갖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각 자치 단체에게 할당되는 의석 수는 중립적 인사 1/3, 야당 1/3, 여당 1/3으로 구성된 중앙 선관위 내의 의결 기관에서 정하게 하여 가능한 한 공정하게 분배되게 하는 것이지요 )

 

(3) 광역 자치 구역 의회 : 자신의 구역 내에서 선거구를 몇개를 만들고, 어떤 방식으로 선출하고, 국회 의원 임기들이 어떻게 되는 지 결정합니다. 필요하면 이 권한을 및에 있는 기초 자치 단체 구역 의회로 넘길 수 있습니다. 다만 선거구 지도를 만들 수 없습니다. 예를 들어서 "전라남도에서는 선거구가 12개 있게 되며 각 선거구에서 3명을 STV 방식으로 뽑는다" 는 정할 수 있지만 선거구 12개가 어떻게 배치되는 지는 정할 수 없습니다.

 

(4) 광역 자치 구역 선관위 : 중앙 선관위의 지도아래에서 광역 자치 구역 의회에서 의결한 국회 의원 선거를 올바로 치루도록 관리 감독합니다. 중요한 것은 광역 자치단체장을 자치 단체 내 여당으로 쳐서 광역 자치 선관위내의 의결 기관이 1/3은 중립 인사, 1/3 야당, 1/3 여당으로 구성되게 하고, 이 의결기관이 선거구 지도를 만드는 것 입니다.

 

국회의원 선거일은 매 해 10월 둘째 화요일 같은 날로 못 밖아서 매년 11월에 새 의원들이 취임하고 필요하면 국회 의장과 상임위를 재 의결하게 할 수 있습니다. 매년 이렇게 국회의장이 바뀔 수 있는 것이 문제가 되면, 광역 자치에서 정할 수 있는 국회의원 임기는 짝수일 수 밖에 없게 하며 ( 즉, 2,4,6,8,10, 12?! 중에 선택하게 함 ) 선거일은 짝수 년도의 10월 둘째 화요일로 하게 할 수 도 있습니다. 

 

이런 Chaos를 생각하게 된 것은 좀 더 지방 자치 권을 강화시키려면 지방자치단체가 자신 내에서 국회의원을 선출하는 것에 대해서 좀 더 강한 발언권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지역적 특색을 고려해서 대선거구제가 합리적인 지역에서는 대선거구를 쓰고, 소선거구 + 광역 전체 구역 같은 혼합 방식이 더 합리적인 지역은 이를 선택할 수 있게 하기 위해서 입니다. 필요에 따라서 광역 전체 구역의 비례 대표로 뽑힌 국회의원은 임기 8년에 연임 불가를 시킬 수 있고,  2~3명씩 선출되는 중선거구에 의해서 당선된 의원들은 임기는 2년이나 4년이지만 연임 가능하게 할 수도 있고, 이것 모두 지역의 역사와 특색에 맞추어서 고를 수 있게 하기 위한 것 입니다. 이렇게 다양한 방법이 존재하면 정치인들이 쉽게 지역구를 바꾸기도 힘들어 지며, 6/8년같은 긴 임기를 가진 의원은 좀 더 국가 전체를 위해서 노력할 수 있게 되고 2년같은 짧은 임기를 가진 의원은 지역구민들의 말에 더 신경쓰게 유도하는 것 입니다. 

 

그리고, 혹시나 이렇게 되면 한 두 지역에서는 진짜 재미있는 방식으로 의원을 선출할 지도 모르지요. 예를 들어서 대전 광역시의 국회의원 중 한 명은 넙쭈기 코스프레를 제일 잘하는 사람으로 뽑을 지 누가알아요? 한두명정도 엉뚱한 사람이 국회에 있는 것이 나쁘지는 않다고 생각합니다. 가끔 이런 사람들이 정상적인 사람들은 생각해 내기 힘든 기발한 묘책을 제안하거든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0415 아 쓸 글이 없다 8 update Resurrection 01:13:33 2018.08.14 30 0
10414 일단 서버이전부터 하고 생각하자 1 new 거냥거냥 2018.08.14 2018.08.14 23 0
10413 기자되기힘들다....ㅋㅋ new 최부장네아랫집 2018.08.14 2018.08.14 12 0
10412 어멋 8 로렐짜응. 2018.08.14 2018.08.13 53 0
10411 아무도 못먹는 맥도날드 이벤트 1 최부장네아랫집 2018.08.13 2018.08.13 40 0
10410 맥도날드 얘기 나왔으니 2 Primary 2018.08.13 2018.08.13 21 0
10409 하드탐방을 하다 옛날 애니송이 나오니 감회가... 미니키오 2018.08.12 2018.08.12 20 0
10408 정적을 깨는 file Primary 2018.08.10 2018.08.10 41 0
10407 기숙사 탈락각입니다 으헣헣 10 Resurrection 2018.08.09 2018.08.06 113 0
10406 혹시 페할아 한글패치 구할 수 있을까요 13 guppy 2018.08.07 2018.08.03 182 0
10405 서버 이전 할 예정입니다. 6 銀童 2018.08.06 2018.08.05 97 0
10404 흑인이 울때 내는 소리는? 14 BC둘기 2018.08.06 2018.08.05 111 0
10403 어휴 진짜 애니존 이대로라면... 5 file Primary 2018.08.06 2018.08.05 90 0
10402 내려간다아아아아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 Resurrection 2018.08.05 2018.08.05 41 0
10401 아시안게임 클래스 보소.. 2 file Primary 2018.08.04 2018.08.03 59 0
10400 저 내일 죽어도 한이 없습니다 3 괴도키드 2018.08.04 2018.08.04 44 0
10399 증명서 킷따~ 12 file 아이리 2018.08.04 2018.07.31 105 0
10398 더워서 라마다 호텔로 피서갈려구요 2 BC둘기 2018.08.03 2018.08.03 43 0
10397 더워요 2 file BC둘기 2018.08.03 2018.08.02 45 0
10396 헤밍웨이 젊은 시절 1923 최부장네아랫집 2018.08.03 2018.08.03 33 0
10395 오늘 무지하게 덥네요. 4 file JINI 2018.08.02 2018.08.01 52 0
10394 살다가 화가 난다면 6 BC둘기 2018.08.02 2018.07.31 70 0
10393 리틀데몬들을 위한 요하네 이야기 2 file BC둘기 2018.08.02 2018.08.01 56 0
10392 데키님 계십니까 8 Resurrection 2018.08.01 2018.07.31 73 0
10391 무지 시무 시무 7 아이리 2018.08.01 2018.07.31 72 0
10390 심심해서 피시방 갔다 4 아이리 2018.07.31 2018.07.31 42 0
10389 와이프 자꾸 풀어줬더니 ;; 1 최부장네아랫집 2018.07.31 2018.07.31 42 0
10388 여행비둘기 이야기 6 BC둘기 2018.07.30 2018.07.30 59 0
10387 명상이란 5 BC둘기 2018.07.30 2018.07.30 48 0
10386 낙성대역 마이x 두고보자... 16 Resurrection 2018.07.29 2018.07.25 118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8 Next
/ 34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