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026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안녕하세요 당신의 (     ) 하루딩입니다.


건강하게 잘 크고 있나요?



오늘은 음식이야기를 하려고하는데 사실 오늘 먹은 것들입니다.






처음 소개할 음식은 손말이빵(饼:소우좌삥)입니다.

크기변환_IMG_1124.JPG



노릇노릇하게 구운 동그란 부침에 각종 야채와 구이들을 넣어서 손에 잡기좋게 만음식입니다.

사진에 올라간 饼 구성은 부침(3위엔)에 베이컨(3위엔), 쇠고기패티(3위엔), 오이(1.5위엔)에 소스를 겯들입니다.(10.5위엔=약 1,785원)

푸른빛이 도는 양상추와 수줍게 숨어있는 베이컨이 귀엽습니다.


소고기페티나 베이컨외에도 닭고기패티,핫도그소시지, 매콤훈제 돼지고기,

계란후라이,상추, 토마토, 치즈 등 원하는 재료를 추가할 수 있습니다. 물론 가격은 올라갑니다. 

중국식 음식인 饼(병/흔히 전병하면 생각나는 계통)에 서양식 재료를 함꼐 말은 퓨전음식입니다.


소스는 스위트칠리나 칠리 같은 정통파에서부터 중국풍해산물소스나, 케찹, 머스타드, 와사비 등을 곁들일 수 있습니다.







haru2.JPG





흥미로운것은 패스트푸드로 분류되어야 할 음식인데(쇠고기, 닭고기 패티는 햄버거에 들어가는 것)


튀기지 않은 생오이나 양상추, 상추, 토마토 등이 들어가기 때문에


건강에 좋은 그린푸드라는 이미지로 홍보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생야채로 먹는 요리가 적기 때문에 흥미로운 발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찐고기만두(鮮肉饺)


크기변환_IMG_1125.JPG


한자만 보면 찐 돼지고기교자지만 속에는 약간의 돼지고기 외에도 양상추나 야채가 들어갑니다.


사진에는 9개가 보이는데 1개는 제가 먹어버렸습니다.


원래 있던 위치는 여러분이 추측하시는 바로 그 위치입니다. 뭔가 상상력이 가미되서 좋지 않나요?


하루디13식 촬영법입니다. 옆에 살짝 보이는 흑형의 손도 탐스러워보이네요. 물론 아직 먹을 수는 없습니다.



이 메뉴의 가장 놀라운점은 간장 무료제공에 더불어 빛나는 착한 가격 4위엔!!


170위엔 환율로 계산하면 약 680이 나옵니다.


하지만 이 찐만두를 한국에서 먹으면 한 2천원정도를 내야지면 먹을 수 있겠죠?


한국의 물가에는 치가 떨립니다.



뭐 다른 사진도 많은데 지면관계상 자세한 설명은 생략합니다.


그럼 즐거운 애니존생활 하시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61 호텔에서 자는것도 감지덕지 한데 7 file naitre/네트르 2014.10.14 2014.10.14 1374 0
460 더 이상 네 것이 아니다 7 Sati 2014.10.15 2014.10.14 1204 0
459 그래 지더라도 코스타리카전처럼 져야지... 29 Primary 2014.10.14 2014.10.14 1136 0
458 이젠 좀 추운듯 합니다. 26 아이리 2014.10.14 2014.10.14 1157 0
457 리뉴얼판인데 더 활성화 된거가타... 27 폭풍페릿! 2014.10.15 2014.10.14 1341 0
456 댓글 용랸제한이 몇인가요? file 아이리 2014.10.14 2014.10.14 1142 0
455 훌륭하다 구글놈들. 15 file Resurrection 2014.10.14 2014.10.14 1496 0
454 코스타리카전 라인업 11 독일귀족찰스 2014.10.14 2014.10.14 1309 0
453 서울에 도착했습니다 5 naitre/네트르 2014.10.14 2014.10.14 1242 0
452 석촌호수의 위려크. 5 『ValentinE』 2014.10.14 2014.10.14 1413 0
451 개추움 5 file 카가리비 2014.10.14 2014.10.14 3542 0
450 안뇽 17 김유랴 2014.10.15 2014.10.14 1211 0
449 미미술이란게 제가 생각하는게 맞나 확인좀... 5 카이트 2014.10.14 2014.10.14 1424 0
448 아마존 개쩐닼ㅋㅋㅋㅋㅋㅋㅋㅋ 7 file 광제아 2014.10.14 2014.10.14 1187 0
447 덧글에 사진 첨부시 용량제한 5 아스트린 2014.10.14 2014.10.14 1219 0
446 한국 마지막 날 5 naitre/네트르 2014.10.14 2014.10.14 1401 0
445 요즘 막장 드라마의 기본 소양은.. 20 까농 2014.10.14 2014.10.14 1742 0
444 비즈니스석 돼따! 15 file 야에쨩 2014.10.14 2014.10.14 1827 0
443 2~3년전과는 다르네요 16 신율 2014.10.14 2014.10.14 1572 0
442 미미술이 정확하게 무슨 덕질인가요? 9 쿠루루 2014.10.14 2014.10.14 1658 0
441 날마다 오는 기회가 아님 6 naitre/네트르 2014.10.14 2014.10.14 1473 0
440 출근맨 으앙 ㅠ 11 file 리파 2014.10.14 2014.10.14 1664 0
439 내일 석촌 호수에 거대한 오리 강림 9 W.준쨔응 2014.10.14 2014.10.14 1924 0
438 구부러진 아이폰을 복원시켜드립니다 3 naitre/네트르 2014.10.14 2014.10.14 1626 0
437 오늘 드디어 주문했던 닌텐도가 왔습니다! 7 리타르단도 2014.10.14 2014.10.13 1586 0
436 아 과제몬됨 12 은빛후추 2014.10.14 2014.10.13 1574 0
435 사이다랑 오렌지 주스는 맛있습니다. 40 스크랩 2014.10.13 2014.10.13 2154 0
434 미미쨩 시체 되쓰요 8 file Sati 2014.10.14 2014.10.13 1747 0
433 시간을 돌릴 수 있다면... 34 Resurrection 2014.10.13 2014.10.13 1498 0
432 배운 것들은 언젠간 써먹을 날이 오게 된다. 26 까농 2014.10.13 2014.10.13 1493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36 337 338 339 340 341 342 343 344 345 ... 356 Next
/ 35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