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38 추천 수 0 댓글 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동학대와 가정폭력을 반대하는 익명의 게시자입니다.
작고 어려서 군대에 가지 않는 분을 대신해서 적습니다.


고졸상태(대학교 입학하지 않음)라면 상근예비역을 알아보시는걸 추천합니다.
상근예비역이란 제도상으로 현역복무자와 비슷한 군역을 인정받으면서 군부대 등으로 출퇴근하는 제도입니다.
민방위와 차이점은 민방위는 이병제대, 상근예비역은 병장만기 제대로 분류됩니다.

병신분 입대는 크게 육해공군 및 해병대와 의무경찰(해경)과 의무소방이 있습니다.

군입대시 중요한 고려사항은 크게 3가지군복무기간, 군별근무형태(보직및직별), 입대 및 전역 시기입니다.


예외적인 4번째 고려사항으로 군복무경력~사회경력을 연계하려는 경우가 있습니다.(반대의 경우도 있음. 프로골퍼의 골프보직 등)

(정훈으로 군생활 후 방송계열으로 들어가는 등. ex. 정훈, 군악 및 의장, 카투사, 조리(급양), 군종, 재정, 인사 등)


음악을 직업으로 삼으려는 분들은 악기를 손에 떼고싶지 않아 군악대로 가거나, 요리에 관심이 많아 조리(금양)를 선택하는 경우가 대표적입니다.

좀더 설명드리자면 (경찰을 많이 뽑는 시기는 지났지만) 경찰이되겠다는 분은 경찰임용과정에서 의무경찰의 복무경험이 있으면 면접관이 약간 호의적이됩니다.

요약하자면 가고자 하는 분야에 연관된 알바&근무를 해본적이 있다 정도의 평가를 받게 됩니다. 물론 100%적용된다고 볼 수는 없습니다.

소문으로는 공병대 출신이면 건설계통에서 일하거나 노가다할때 쌍수를 들고 환영한다고 합니다.




1. 군복무기간

군복무기간은 공군 > 해군 > 육군, 해병대,의무경찰(해경),의무소방의 순서입니다. 

기간은 각 2년, 23개월 21개월인데, 간단히 말하면 복무기간이 길수록 휴가일 수가 많은 반면, 휴가일수 만큼 전역(군인신분유지)이 늦어집니다.

군생활의 난이도는 기간이 길수록, 소속부대의 크기가 클수록 편해지는 경향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방위산업체(2년10개월)와 민방위는 제외합니다.  


군인신분인지 아닌지에 따라 활동에 제약이 걸리는 경우가 있고, 법적인 부분과 의무 권리에 차이가 있으니 복무기간을 생각하시는게 좋습니다.




2. 군별근무형태 및 보직(직별)

소속된 군과 보직(직별)에 따라 복무하는 위치와 근무내용이 크게 바뀝니다. 

배타고 중국어선&북한배를 막으러가거나(해군,해경), 시위를 막으러 가거나(의경), 경계&해안근무를 서거나 합니다.


육군은 최소한의 절차로 갈 수 있는 열린 군별이고(TO가 많아 빨리 갈 확율도 비교적 높음), 

해,공,해병,의경,해경,의무소방은 지정된 기간에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보고 들어가게 됩니다.

(각군 및 병무청 홈페이지를 참고하세요)



모든 군대가 부대별로 다르고 사람따라 다르지만 

일반적인 내용을 정리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육군의 장점

많은 사람이 육군을 전역하여 전역 후 군대이야기가 나올 때 공감대 형성이 쉽습니다.

전역이 빠릅니다. GOP, GDP, 판문점 등 특수지역의 거주생활 로망이 있습니다. 

육군의 단점

부대별로 환경이나 상황의 차이가 심하고, 타군에 비해 생활여건이 열악합니다.

휴가가 상대적으로 적으며, 교통이 안좋은 곳에 근무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따라서 외박, 외출시 제한된 시설을 이용하며, 주말고가격책정등, 군인대상 바가지에 당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해군의 장점

육지 상륙시 다양한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으며 휴가가 많고, 부대가 대도시주변 많습니다.

해상/선박 관련 업종을 고려시 선박에 탑승하는 의무기간을 채울 수 있습니다.

배를 타는 경우 함정수당(기본+일수고려 추가수당)을 받으며 식대 및 부식비가 높게 책정되어 있어 타군에 비해 식사의 질이 높습니다.

해군의 단점

배를 타면 좁은공간에서 생활해야하며, 타국선박과의 대치나 잦은 오인출동 등으로 스트레스를 받습니다.

운항중 배에서 추락(실종)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멀미를 하거나, 물을 아끼거나 정화수로 씻는등 불편함이 있습니다.

함정근무와 육지근무로 나뉘는데 육지근무시 새로 적응을 해야합니다.(근무여건은 더 편하고 좋습니다)


공군의 장점

휴가가 가장 많고, 병사과 간부간에 관계가 양호하며, 교육수준이 높은 부대원이 많습니다.

부대시설이 좋고 부지가 넓어 답답함이 적으며, 병 복지수준이 좋습니다.(병사의 자전거 이용 등)

부대운용개념이 기지방어 중심이라 행군이 없습니다. 주요시설(활주로)의 제설은 제설장비를 이용합니다. 

공군의 단점

군생활이 가장 깁니다. 방공포배치되면 육군과 비슷하거나 함께 근무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부대배치 및 특기부여가 교육기간의 성적에 따라 이루어져 배치전 경쟁 존재합니다.

입대와 전역 전후로 공백기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설작전에 대한 지휘관의 관심이 굉장히 높습니다.


해병대 장점

해병생활을 이겨낸 자부심과 해병의 강인한 이미지가 있습니다.

전국/해외 해병대 전우회가 있고 전역 후 해병대끼리 관계가 돈독합니다.

복무기간(21개월)으로 군생활 기간이 상대적으로짧습니다.

해병대 단점

해병대 악습으로 알려진 일들이 많으며 상당수가 아직도 남아있습니다.

근무지가 섬이나 해안 등 타군에 비해 열악합니다.



의무경찰의 장점은 

군부대가 아닌 사회(경찰서)에서 근무하고, 월급이 타군에비해 30%높으며, 휴가외박일 수가 많습니다.(시위진압보상 등)

도시의 순찰근무를 돌기 때문에 타군은 접하기 어려운 사회의 간식이나 별식을 먹을 기회가 있습니다.

의무경찰의 단점은

과거에 구타가 있었고, PX가없어 면세물품을 이용할 수 없으며, 비정기투입(미아찾기, 시위대응, 특수검문, 음주단속)이 있습니다.

또한, 타군의 현역병의 간부 지원이 가능한데 의경은 해당 절차가 막혀있습니다.(엄~청난 공을 세우면 특채를 권유하기도한다는 소문)


과거의 의무경찰생활을 다룬 웹툰 뷰티풀군바리가 N포털 월요 웹툰에 있습니다.

현제는 구타가 없어졌다고 합니다만 군대가서 어떤일을 하는지에 대한 내용이 담겨있습니다.



의무소방 장점은 비교적 편하게 근무할 수 있으며, 사회에서 근무합니다.

의무소방 단점은 자주 뽑지 않고 뽑는 인원이 적어 지원 및 합격이 어렵습니다.


의무교도대 장점 현제 폐지되어 입대시 고려하지 않아도 됩니다.

의무교도대 단점 수감자(범죄자)와의 관계에서 정서적으로 안좋은 영향을 받습니다.





보직(직별)에 따라 주된 근무내용이 바뀝니다.

주로 군사업무(소총수 갑판병), 장비(기기)운영, 행정업무, 기타업무 라고 생각하면 편합니다.

질병 등이 있어 일반군사업무에 어려움이 예상되면 보직을 정하고 가는 것도 방법입니다.


왼편에 소개한 넓은 범위일수록 전문성이 떨어지고 흔히 말하는 군대일을 많이 하게됩니다.

많은 부대에서 공통으로 취급하는 업무고 누구나 대체할 수 있는 일이기 때문에 어디서 무슨일을 할지 알수 없습니다.


행정업무의 경우 컴퓨터를 이용한 문서제작 자료정리 업무가 많으며, 사무용프로그램 운영능력이 높아집니다.

다만, 야근이 많으며 업무대체자가 적어 휴가를 부대일정에 맞추거나 휴가시 부대에서 업무연락이 잦습니다.




기술행정병이라고 하여 입대전에 자신의 보직(직별)을 정하고 입대하는 경우가 있습니다.(유급지원병)

본인의 신청이 필요하며 서류심사 및 면접심사를 보고 결정됩니다. 

이때 보직(직별)에 따라 본인역량(전공 등), 자격증, 나이(학년)을 고려하여 심사하기도 합니다.

직종과 큰 연관이 없다면, 봉사활동 경력(헌혈 포함)이나, 관련도가 낮은 자격증, 상훈내역을 기재하는 것이 당락을 좌우하기도 합니다.

단, 경쟁율이 높아 떨어지거나 최적의 입대시기를 놓칠 수 있습니다.  



공군의 경우 서류 및 면접을 통해 입대 후 교육기간동안 교육생끼리의 경쟁으로 인하여

보직과 근무지가 결정됩니다.




3. 입대 및 전역 시기

입대를 원하는 시기에 맞춰서 하기 어렵기 때문에 복무기간을 계산해서 전역시기를 계산하고 입대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대학생의 학기를 맞춘 복학, 수능 및 유학일정을 고려한 입대 등)


서류와 면접을 보고 합/불 통보를 받는 곳은 입대가능성이 있는 시기를 눈대충 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최근에는 경기불황등으로 군대에 가려는 신청이 많이 쌓여있는 상태라 타요소 고려않고 빠르게 입대하는 것이 가장 좋을 수도 있습니다.


검정고시, 수능응시, 자격증 취득 등의 기회는 부대장의 성향에 때라 보장해주는 곳이 있습니다.

육군의 경우 타군에 비하여 저학력자가 많기 때문에 부대단위로 각종 교육을 진행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군생활은 한국에서 편하게 살기위해 거쳐가야할 하나의 문입니다.

지금은 넘어야할 높은벽 같지만 돌이켜보면 내가 걸어운 발자취중 하나입니다. 


군생활에 대하여 걱정해도 해결되는 경우는 적습니다.

건강&가정환경 등 문제가 있으면 신체검사재검사나 상근예비역을 알아보시는것이 좋고

입대를 결심했다면 복무기간, 군및보직, 전역시기, 경력경험을 고려해서 움직이는게 좋습니다.


입대전에 고려할 수 있는 부분은 여기까지고 

부대에 들어간 뒤(자대배치)부터는 어떤 사람이 있는지 어떤일을 하는 곳인지가 중요한것 같습니다.


진인사대천명이라고 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을 다하고 상황(하늘의뜻)을 받아들이는 태도로 접근하면

편한 마음으로 접근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사건사고에 휘말리지 않게 주의하시고 새롭게 만나는 사람들과 우호적으로 지내시면 좋습니다.



이 글은 옆집 형아가 써줬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사이트 복구 안내 5 銀童 2017.11.19 2017.11.14 190 0
9951 한국 갑니다. 10 銀童 2016.09.19 2016.09.16 142 0
9950 연극 보고 왔습니다 13 Resurrection 2016.09.19 2016.09.18 43 1
9949 현재 눈독 들이고 있는 피규어들 5 file 냥프☆시롤 2016.09.19 2016.09.18 51 0
9948 엌 미친 수원이 전북 잡나요??? ㅋㅋ 11 애플파이♡ 2016.09.18 2016.09.18 36 0
9947 돈데크만...ㅎㅎㅎ 돈데크만이다 ㅎㅎㅎ 8 하루디4 2016.09.18 2016.09.16 94 0
9946 강릉도 지진 느꼈습니다. 3 상병바시 2016.09.18 2016.09.12 73 0
9945 간만에.. 11 file Primary 2016.09.18 2016.09.17 86 0
9944 현재 애니존 애니게시판 상황 (스포주의) 11 file Resurrection 2016.09.18 2016.09.17 112 0
9943 요즘 애니존 들어오기가 무섭네요 6 By.Xien 2016.09.17 2016.09.17 94 0
9942 오아라이 가봤다 번외편.. 5 카이트 2016.09.17 2016.09.17 46 0
9941 여성을 억압하는 복장 11 maglor 2016.09.17 2016.09.16 129 1
9940 지금부터 오아라이 갑니다. 53 카이트 2016.09.16 2016.09.16 114 1
9939 이제 진짜 추석날이 됬네요 8 라뜨에 2016.09.16 2016.09.15 74 0
9938 [질문] 연말 일본 여행을 하려는데, 2 file 츠바루 2016.09.16 2016.09.16 39 0
9937 앙쥬 비에르주 해보신분 있으신가요? 11 라온 2016.09.16 2016.09.16 52 0
9936 생각보다 집에 빨리옴 1 『ValentinE』 2016.09.16 2016.09.15 44 0
9935 왜 시중에 파는 커피들은 죄다 단걸까요? 11 냥프☆시롤 2016.09.16 2016.09.15 104 0
9934 울려라 유포니엄 극장판 보고 왔습니다.+근황 14 file am0 2016.09.15 2016.09.03 130 0
9933 나 돌아가요 13 Primary 2016.09.15 2016.09.13 118 0
9932 추석연휴의 시작입니다 여러분~ 2 BRB아이리143 2016.09.15 2016.09.14 36 0
9931 남한은 안전합니다아아아아아아 1 file BRB아이리143 2016.09.15 2016.09.12 98 0
9930 망함 5 『ValentinE』 2016.09.15 2016.09.13 81 0
9929 한국갈 비행기나 끊어볼까 하다가.. 13 銀童 2016.09.15 2016.09.14 137 0
9928 행복한 추석되시길 3 MSYB 2016.09.15 2016.09.14 33 0
9927 아재들 명절 잘 보내여 5 하루디4 2016.09.15 2016.09.14 53 0
9926 오늘 칰삼전 소감 2 file Resurrection 2016.09.14 2016.09.13 51 0
9925 지금 밑에 지방이 흔들흔들 아주 핫하다는데 2 BRB아이리143 2016.09.14 2016.09.14 32 0
9924 지진 피해자가 이렇게 가까운곳에 있다니.......... 10 리파 2016.09.14 2016.09.13 124 0
9923 [지진속보] 경주 일대 지진 발생 (2차 정리) 19 file JINI 2016.09.14 2016.09.12 111 0
9922 오 카떡 서비스점검,,, 10 BRB아이리143 2016.09.13 2016.09.12 87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38 Next
/ 33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