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85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선 관련 기사를 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http://v.media.daum.net/v/20180618102626637

 

아직 양국 국민 모두의 반발이 있어서 합의한 데로 명칭이 바뀔 지 모르겠지만, 한국과 일본 사이의 동해 명칭 논란과, 그 외 한국을 둘러싼 여러 명칭 논란이 생각났습니다.

 

동해를 한국 사람에게는 동해라 부르는 것은 아무 문제가 없지만 다른 모든 나라에게는 동해라 부를 근거가 약합니다. 동쪽이란 의미에서의 동해인데, 한국을 제외한 다른 나라에게는 이 바다가 그들의 동쪽에 있는 바다라고 부르기에는 적합하지 않은 면이 많기 때문입니다. 그렇지만 일본해라고 부르는 것 역시, 한국, 북한, 러시아의 입장으로써는 받아들일 수 없는 주장입니다.

 

제가 보기에는 전 세계가 힘들더라도 최소한 한국, 일본, 러시아가 공감할 수 있는 명칭으로 바꾸는 것이 가장 합리적인 선택이라고 생각합니다. 고 노무현대통령께서 이 때문에 "평화의 바다"라는 명칭을 제안했고, 저는 노무현 대통령에 대해서 비판적인 입장을 자주 취했지만, "평화의 바다" 명칭을 제안한 것은 잘 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위 기사를 보니, 한국과 일본간에 어떠한 합의가 있어도 두 나라 국민 모두가 받아들일 수 있는 합의가 있기 힘들 것 같다는 생각이 있습니다. 별 의미 없는 이름에 대한 자존심싸움에 진짜로 목숨거는 사람들이 너무 많기 때문입니다. 

 

전 세계에 영토문제도 아닌 단순한 명칭때문에 많은 논란들이 있습니다. 이들의 일부라도 근 시일내에 평화롭고 합리적인 타협이 있으면 좋겠습니다.


  1. 그러고보니 2018년도 이제 2달 남았네요

  2. 끼요오오옷 빨라졌다

  3. 다들 잘 계신가요

  4. 풀메탈 패닉 5기는 언제 하나요..

  5. 편의점에 갔더니 굿즈가 있는거시에요

  6. 하... 글이 날라갔어요...

  7. 오리

  8. 대학과제로 시와 비슷한 느낌이 드는 컨텐츠를 내라기에...

  9. 호우~! 빠른 트랜드를 따라가는 동아리 홍보지를 봤네요.

  10. [태풍 정보] 제 25호 태풍 콩레이 대한해협 통과 예정

  11. 샤아 아즈너블님이 오늘 돌아가셨답니다.

  12. 사에모는 안하나요?

  13. 에미야 밥상에 나온거 해먹었어요

  14. 여긴 봇 유저 차단안해요?

  15. 편의점 가면 로또하고 토토 파는곳 있던데

  16. 28세 오피누나가 빡친이유.jpg

  17. 아주 오랜만이네요?

  18. 자신이 졸린지 확인하는 방법

  19. 카논

  20. 신형 아이폰을 샀는데..

  21. 연수 끝났쓰~

  22. 추석이 끝났습니다.

  23. 야짤 달린다 ㄱㄱ

  24. 스파스

  25. 적혈구 케이크!!!

  26. 추석 잘 지냈나요

  27. 여러분 풍성한 추석 되세요~

  28. 후미카

  29. 여우

  30. 안녕하세요 Anizone 여러분 나의 이름은 Resurrection 이다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59 Next
/ 35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