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이작품은 이래저래 로마의 휴일을 생각나게 만드는데요. 대표적으로 타다군은 사진기사(지망생) 이고 테레사는 공주라는 점부터 말이죠. 

 

실제 로마의 휴일은 마지막에 그냥 그간의 추억을 추억으로 남기는 것으로 기억하는데

 

 

아무래도 이작품은 둘이 이어지는 해피엔딩으로 만들고 싶었던거 같네요.

 

어째서....jpg

어째서...2.jpg

워낙 로마의 휴일의 오마주라는 느낌을 많이 받기도하고 저런 대사도 있고해서 샤를 행동이 혹시나하긴했지만 로마의 휴일같은 느낌으로 끝날줄알았는데

 

 

앗아아.jpg

 

이런 결말일줄이야

 

뭐 해피엔딩은 좋아하긴합니다만 로마의 휴일이라는 작품과 비슷하다고 느꼈다보니 이런 결말이 뭔가 어색하게느껴지네요. 

 

사실 샤를도 테레사를 좋아한다고 대놓고 보여줘서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서...라고는해도 너무 쿨하게 단념해서 그런걸지도 모르겠습니다. 사실 샤를이랑 이쥬인이 이작품의 멋진 남캐들이었죠. 샤를... 이쥬인... 당신이라는 케릭터들을 도덕책

 

 


  1. 우리은행 개ㅅㅋ들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갑자기 엠블렘이 그리워졌다

  3. 안녕하세요 Anizone 여러분 나의 이름은 Resurrection 이다

  4. [페그오]이벤트 예장 뽑고싶었는데...

  5. 군대 관물대 변화

  6. [소녀전선] 히든 랭킹전... 구웨에에에엑

  7. 안전거리의 중요성

  8. 오늘!! 대학교 면접보러갑니다~!! (>_<)/

  9. ???:저....저기 Set가 Set로 안보이는데요

  10. [주문토끼] 2019년 OVA, 2020년 3기 예정

  11. [one room] 아뉘 이런 컨셉인 작품인건 알지만요...

  12. 오늘도 역시 조용하네요

  13. 덕x) 묵혀뒀던 음반같은거 없으신가요

  14. 김동욱 아버지의 말씀

  15. 근데 사이트 서버 갈수록 느려지는거 같은거 기분탓인가요.

  16. [데레스테] 기쁘다 핑즈키 오셨네!

  17. No Image 13Sep
    by BC둘기
    2018/09/13 by BC둘기
    Views 27 

    [밀리시타] 아직도 1주년 스알 쓰알로 한 개도 못만든 흑우 없제잉?

  18. 안뇨옹

  19. 평가전 칠레전 선발 라인업

  20. PC방 장사잘되려면ㅎㅎ

  21. 퇴원했습니다.

  22. 대학원 생활 근황

  23. [데레스테] 프린세스 데려온 기념으로 덱을 짜봤는데

  24. 여자 직원의 실수.jpg

  25. 컴퓨터상에서 유동인구가 많고 글쓰면 잘알려질수 있는곳은 어디가 있을까요...

  26. 병원에 입원했습니다.

  27. [반도리] 갓겜! 갓겜입니다!

  28. 평가전 코스타리카전 선발 라인업

  29. 현재 국사모 근황 대략 정리해주실 수 있으신 분?

  30. [데레스테] 프린세스 프린세스 신나는 노래 나도 한번 데려오자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48 Next
/ 74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