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정말 오랜만에 쓰는 건강 관련 이야기인데 발퀄(?)이긴 하지만

오늘은 좀 가벼운 마음으로 혈소판을 혼내는(?) 방법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근데 왜 혼을 내야되냐

 

사실 혈소판은 혈액에서 되게 중요한 요소 중 하나입니다.

출혈이 났을 때 활성화되어 더 이상 출혈이 나지 않게 하는 응고에 중요한 역할을 하죠

이게 제대로 작동하지 않으면 온 몸 곳곳에서 출혈이 나고 혈변이나 혈뇨가 나올 수 있고 여튼 고통이 이만 저만이 아닙니다.

 

그렇다면 어떨때 혈소판이 문제가 되냐면

혈관을 막는 혈전을 생성하게 되어 그게 혈관을 딱 막았을 때 큰 문제라고 볼 수 있겠죠

또한 그 혈전이 혈액을 떠돌아 다니면서 중요한 장기로 가는 혈액을 막았을 때는(...) 뭐 말할 필요도 없죠

흔히 심근경색이니 뇌경색이니 이런 질환의 원인이 바로 혈소판입니다.

자세한 기전은 생략하겠습니다만 혈관을 떠돌아 다니는 LDL과 염증반응과 응고 작용이 짬뽕된거라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혼을 내냐

당근 약물이죠!

크게 항응고제와 항혈소판제로 나눌 수 있는데 항응고제는 간단히만 설명하고 생략하겠습니다

주사는 헤파린, 에녹사파린 등이 있고, 먹는거는 와파린, 아픽사반(엘리퀴스), 다비가트란(프라닥사) 등이 있는데

우선 혈액 응고에 주요하게 작용하는 인자들을 억제하는 기전을 가지고 있다 생각하면 됩니다.

(예를 들면 와파린 - Vit K, 아픽사반 -  Xa 억제)

 

항혈소판제는 혈소판 내에 있는 응고에 관여하는 인자를 억제하는 기전을 가지고 있습니다.

여러가지 많이 있긴 하지만 대표적인 것을 위주로 설명하겠습니다.

 

1. COX-1 inhibitor

이름도 유명한 아스피린과 Triflusal이 속한 약물군입니다.

COX는 크게 COX-1과 COX-2로 나누어져 있는데

COX-1은 출혈을 막거나 위장관 보호를 촉진하는 기전을 가지고 COX-2는 염증 반응을 매개하는 작용을 하는데

이 놈들은 전자를 막음으로서 혈소판을 억제하는 기전을 가집니다

보통 COX inhibitor 들은 COX-1을 가역적으로 억제하지만 아스피린만 유독 비가역적으로 억제하는데

그렇기 때문에 혈소판이 제거 되지 않는 이상 COX가 계속 억제된 채로 돌아다니게 되는(...) 그런 그림이 만들어지게 되죠

뭐 어찌됐든 되게 많이 사용하는 약입니다.

그리고 첨언하자면 아스피린은 진통 효과를 내기 위한 농도보다 더 적은 농도에서도 혈소판 억제가 가능해서 보통 적은 농도로 사용하죠

약국에서도 구매할 수 있는데 바x엘 아스피린이나 한x 아스피린 등이 있지만 회사만 다르기 때문에 어느쪽이든 상관 없습니다.

 

2.P2Y12 inhibitor

크게 비가역적 억제제 Ticlopidine, Clopidogrel(클로피도그렐), Prasugrel(프라수그렐) 가역적 억제제 Ticagrelor(티카그렐러)로 나눌 수 있습니다.

아스피린 다음으로 많이 사용하고 얘도 혈소판 작용에 주요 역할을 하는 인자를 억제함으로서 효과를 나타냅니다.

 

3.PDE-3 inhibitor

인체 신호전달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놈이 cAMP인데 이 cAMP를 분해는 놈이 PDE라는 놈입니다

그 중에서도 PDE-3를 억제하는 효과를 가진 놈들이 이 놈들입니다.(첨언하자면 PDE-5 inhibitor는 그 유명한 비아그라)

Cilostazol(실로스타졸), Dipyridamol 등이 있습니다.

 

4.그 외

GPIIb/IIIa inhibitor인 Abciximab이라던가 PAR-1 inhibitor인 Atopaxar 등이 있습니다.

그 외에도 약물들이 많긴 하지만 여기서 생략합니다.

 

약물은 간단하게 소개만 해준다는 식으로 용법 용량이나 부작용이나 자세한 주의사항은 쓰진 않았습니다.

그리고 아스피린을 제외하면 다 성분명으로 적었는데 회사마다 다른 이름으로 팔고 있기 때문에 글이 너무 방대해질 것 같아 생략했습니다.

그리고 검색해 보시다가 부모님께서 먹고 계신 약이 나올수도... 아님 본인이 먹고 있던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22722 뒹굴뒹굴. 뒹굴뒹굴 거냥거냥 2019.02.23 2019.02.23 59
22721 물장판)아쿠아랑 같은프로그램씁니다 ㅎㅎ 이것도 스포이려나... 4 file 1+1=2 2019.02.18 2019.02.23 89
22720 드래곤볼 슈퍼 브로리 본 사람 나뿐인듯? 2 라온 2019.02.20 2019.02.21 85
22719 물장판 보고 왔습니다! (용량 주의) 11 file JINI 2019.02.15 2019.02.20 127
22718 수강신청을 해야하는데...(절망편) 4 너프된꼬마 2019.02.19 2019.02.19 79
22717 물장판 감상 10 BC둘기 2019.02.18 2019.02.19 89
22716 여러분 사가를 살려야 합니다 8 file BC둘기 2019.02.18 2019.02.19 102
22715 물장판을 본 럽폭도의 최후 2 file 미니키오 2019.02.18 2019.02.18 83
22714 [러브라이브!선샤인!][스포가득,장문] 물장판보고 왔습니다. 6 file 미니키오 2019.02.16 2019.02.18 96
22713 졸업식 왔습니다 6 Resurrection 2019.02.15 2019.02.18 116
22712 국제사이모에리그 결승 결과(수정) 17 file By.Xien 2019.02.12 2019.02.17 172
22711 소아온 앨리시제이션을 보면서 드는 생각 2 file Primary 2019.02.15 2019.02.17 117
22710 오늘은 밸런타인데이입니다. 12 file JINI 2019.02.14 2019.02.15 121
22709 디시 접속 안되네요. 1 era-n 2019.02.15 2019.02.15 57
22708 끓어오르는 럽뽕에의해 질러버린 피규어가 왔네요 8 file 미니키오 2019.02.09 2019.02.15 99
22707 사진한장으로 4개의 대학찍기 file 1+1=2 2019.02.15 2019.02.15 71
22706 [소녀전선] 이번 이벤트는 좀귀찮군요 5 미니키오 2019.02.12 2019.02.13 83
22705 ???:린코쨩은 스타크래프트 주 종족이 뭐야? 9 file Primary 2019.02.12 2019.02.12 102
22704 [소녀전선] 친구 구합니다. 1 file 거냥거냥 2019.02.12 2019.02.12 72
22703 국제사이모에리그 결승 안내 19 file maglor 2019.02.08 2019.02.10 289
22702 국사모...결국 마시로와 유키노는.. 2 운명의DESTINY 2019.02.08 2019.02.10 105
22701 국사모 다시 투표~~ 1 라온 2019.02.10 2019.02.10 70
22700 [지진속보] 경북 포항시 인근 지진 발생 file JINI 2019.02.10 2019.02.10 77
22699 국사모 투표 했다요~ㅅ~ 2 라온 2019.02.10 2019.02.10 53
22698 여러분 모두 즐거운 설연휴 되시길 바랍니다 9 Resurrection 2019.02.04 2019.02.10 85
22697 손들어! 움직이지마! 5 리파 2019.01.30 2019.02.10 92
22696 한국 돌아왔습니다 11 Resurrection 2019.02.07 2019.02.09 92
22695 뻘뻘글 마이크 산 게 자랑 9 file 1+1=2 2019.02.01 2019.02.09 95
22694 수백일만에 강림 4 file W.준쨔응 2019.02.04 2019.02.09 96
22693 자동전투 너무 좋다. 1 쿠루루 2019.02.08 2019.02.09 5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63 Next
/ 763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