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30 01:52

여행비둘기 이야기

조회 수 131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비둘기의 한 종류인 여행비둘기.

 

이 비둘기는 북미대륙에 50억 마리나 퍼져살았다고 하는 많은 개체수의 새였습니다.

 

그러나 이 여행비둘기의 고기는 맛이 있었고 북미대륙에 정착한 유럽인들은 고기를 얻기위해 여행비둘기들을 사냥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후에 미국이 되고 철도가 깔리고 인구가 늘어나면서 수요는 급증했고

 

고기뿐 아니라 깃털 및 뼈의 수요도 늘어나고 재미로 사냥하거나 애완용으로 포획하는 경우(새장에 넣으면 금방 죽었다고 합니다)도 늘어나면서

 

여행비둘기는 급격히 그 개체수가 줄어들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거기에 여행비둘기의 독특한 번식습관과 서식지의 파괴까지 겹치며

 

50억 마리의 여행비둘기는 한순간에 멸종당하고 말았습니다......

 

인간의 욕심으로 인해 멸종된 여행비둘기....

 

우리는 내면의 욕심을 털어내고 앞을 내다볼줄아는 사람이 되야하지 않을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22727 물장판 감상 10 BC둘기 2019.02.18 2019.02.19 81
22726 여러분 사가를 살려야 합니다 8 file BC둘기 2019.02.18 2019.02.19 101
22725 물장판을 본 럽폭도의 최후 2 file 미니키오 2019.02.18 2019.02.18 81
22724 [러브라이브!선샤인!][스포가득,장문] 물장판보고 왔습니다. 6 file 미니키오 2019.02.16 2019.02.18 89
22723 졸업식 왔습니다 6 Resurrection 2019.02.15 2019.02.18 115
22722 국제사이모에리그 결승 결과(수정) 17 file By.Xien 2019.02.12 2019.02.17 161
22721 소아온 앨리시제이션을 보면서 드는 생각 2 file Primary 2019.02.15 2019.02.17 106
22720 오늘은 밸런타인데이입니다. 12 file JINI 2019.02.14 2019.02.15 120
22719 디시 접속 안되네요. 1 era-n 2019.02.15 2019.02.15 53
22718 끓어오르는 럽뽕에의해 질러버린 피규어가 왔네요 8 file 미니키오 2019.02.09 2019.02.15 98
22717 사진한장으로 4개의 대학찍기 file 1+1=2 2019.02.15 2019.02.15 67
22716 [소녀전선] 이번 이벤트는 좀귀찮군요 5 미니키오 2019.02.12 2019.02.13 76
22715 ???:린코쨩은 스타크래프트 주 종족이 뭐야? 9 file Primary 2019.02.12 2019.02.12 101
22714 [소녀전선] 친구 구합니다. 1 file 거냥거냥 2019.02.12 2019.02.12 67
22713 국제사이모에리그 결승 안내 19 file maglor 2019.02.08 2019.02.10 272
22712 국사모...결국 마시로와 유키노는.. 2 운명의DESTINY 2019.02.08 2019.02.10 101
22711 국사모 다시 투표~~ 1 라온 2019.02.10 2019.02.10 68
22710 [지진속보] 경북 포항시 인근 지진 발생 file JINI 2019.02.10 2019.02.10 76
22709 국사모 투표 했다요~ㅅ~ 2 라온 2019.02.10 2019.02.10 52
22708 여러분 모두 즐거운 설연휴 되시길 바랍니다 9 Resurrection 2019.02.04 2019.02.10 84
22707 손들어! 움직이지마! 5 리파 2019.01.30 2019.02.10 91
22706 한국 돌아왔습니다 11 Resurrection 2019.02.07 2019.02.09 91
22705 뻘뻘글 마이크 산 게 자랑 9 file 1+1=2 2019.02.01 2019.02.09 94
22704 수백일만에 강림 4 file W.준쨔응 2019.02.04 2019.02.09 92
22703 자동전투 너무 좋다. 1 쿠루루 2019.02.08 2019.02.09 50
22702 [한도리] 돈은 언제나 옳다 2 file 1+1=2 2019.02.07 2019.02.09 60
22701 국사모 투표했습니다 1 라온 2019.02.06 2019.02.08 48
22700 국사모 결승은 콩라인 데스매치를 보고싶네요. 1 운명의DESTINY 2019.02.06 2019.02.08 70
22699 국사모 투표 7 라온 2019.02.02 2019.02.08 99
22698 국제사이모에리그 2018-2019 준결승 시작되었습니다. 7 file maglor 2019.02.06 2019.02.08 14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62 Next
/ 76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