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57 추천 수 0 댓글 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네타바레를 포함하고 있을 수 있습니다. 읽는데 주의하세요.

 

 

같은 점

 

1. 10대의 남자로 중학생 프로데뷔한 쇼기 고수가 주인공.

3월의 라이온의 키리야마 레이.

용왕이 하는 일의 쿠즈류 야이치.

두 주인공 모두 쇼기에 재능있는 인물들이 주인공입니다.

사실상 쇼기 소재의 이야기를 원활하게 그려나갈 수 있게 끔 해주는 장치죠.

 

2. 다양한 쇼기 고수들의 캐릭터성

쇼기 소재의 특성상 1:1 대전이기 때문에 다양한 인물들이 등장하고

각종 타이틀에 도전하는 사람들과 타이틀 홀더들이 다양한 캐릭터성을 보여줍니다.

소재에 의해 두 작품 모두에서 나타나는 특징입니다.

 

3. 귀여운 여캐들

두 작품 모두 귀여운 여캐들이 나옵니다. 귀엽거나 이쁘거나 매력적이거나.

용왕이 로리콘물이라고 말이 많은데 3월에도 무지 어린 여자아이가 나옵니다.(...유녀는 어디에든 있는거시여따)

 

 

*3월의 라이온을 줄여서 호랑이, 용왕이 하는 일을 줄여서 용왕이라 표기하겠습니다.

다른 점

 

1. 애니 분량(사실상 가장 중요한 것?)

호랑이는 1기 2쿨 방영종료, 2기 2쿨 방영중이고

용왕은 1기 1쿨 방영중인 작품입니다.

 

1-1. 진행 호흡(?)

애니 진행 호흡이 긴 호랑이는 원작 재현률이 높고 어두운 분위기 -> 밝은 분위기로 전환되는 스토리 진행이 은근한 꿀잼입니다.

반면 진행 호흡이 가쁜 용왕은 스토리 진행이 바빠 잘린 부분이 꽤나 되지만 일반적으로 경쾌한 로리하렘물..?

 

2. 원작 매체

호랑이는 만화 원작, 용왕은 라이트노벨 원작입니다.

 

3. 작중 분위기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 애니메이션 기준으로 했을 때 상대적으로 호랑이는 어두운 편, 용왕은 밝은 편입니다.

사실상 이 작중 분위기가 두 작품을 감상할 때 느껴지는 맛이 다른 가장 결정적인 이유라고 생각합니다.

 

4. 스토리의 시작점

호랑이는 주인공이 중학생 프로데뷔한 천재긴 하지만 가까스로 프로입문 이후로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반면 용왕은 중학생 프로데뷔의 기사임에도 엄청난 운과 기세로 파죽지세로 용왕 타이틀을 보유한 상태로 본격적인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4-1. 스토리의 진행방향

호랑이는 주인공의 쇼기기사로서의 성장과 더불어서 주인공의 인간으로서의 성장을 그리는 드라마라고 한다면

용왕은 주인공 개인의 성장보다 후학양성과 여류기사들의 모에물(...)

 

4-1-1. 여류기사?

호랑이에는 여류기사에 관한 이야기가 거의 안나오는데 반해 용왕에선 꽤 나옵니다.

호랑이에서 여류기사라고 해봤자 쿄코(...)정도인데, 여긴 하다가 주인공에게 멘탈 터지고 쇼기 때려쳐버렸기 때문에 사실상

주인공 주변의 여성들은 전문 쇼기러가 아닙니다.

반면에 용왕에선 제자 두 제자가 다 여자고 키요타카 일문이 여초(...)

 

 

#개인적 평가

 

두 작품 다 쇼기라는 소재를 다루는 작품으로 원작이 괜찮은 평가를 받아 애니화 되었는데

두 원작 모두 접하지 않은 저로서는 둘 다 볼만합니다.

타겟 연령대는 용왕쪽이 좀 더 어린편이랄까, 가볍게 보기도 괜찮은 1쿨이기도 하고.

라이온은 나이든 쇼기 기사들도 좀 더 나오고 연재기간이 더 긴 만큼 좀 더 다양한 쇼기 기사가 등장하는 편.

용왕은 가볍고 보기에 시간부담이 적은 게 장점, 라이온은 몰입감이 좋고 드라마가 훌륭한게 장점으로 보입니다.

 

 

##기타잡담

 

비슷한 작품들을 떠올려보자면 히카루의 바둑, 사키같이 보드게임을 소재로한 작품들이 있었는데

라이온은 히카루의 바둑에 가깝고, 용왕은 사키에 가깝다는 느낌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22168 으어 아이슬란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Primary 2018.06.16 2018.06.17 69
22167 호주 되게 아까운듯 Primary 2018.06.16 2018.06.16 51
22166 히히ㅣ히히ㅣ히히ㅣ히ㅣ히히히ㅣ히히ㅣ히히ㅣ히ㅣ히히ㅣ히히ㅣ히힣 20 file Resurrection 2018.06.07 2018.06.15 207
22165 [코믹걸즈] 신의 애정표현이란... 2 file 미니키오 2018.06.14 2018.06.15 90
22164 비밀번호 변경좀 고쳐줘요 2 야에쨩 2018.06.15 2018.06.15 63
22163 저 이번에 록색당 안찍었습니다 16 Resurrection 2018.06.12 2018.06.15 180
22162 아니 이인간들이 진짜ㅡㅡ 7 Resurrection 2018.06.14 2018.06.15 120
22161 [아만츄] 으음? 이런작품이었던가 file 미니키오 2018.06.14 2018.06.14 50
22160 저 월말에 대전가는데 12 BC둘기 2018.06.12 2018.06.14 88
22159 아아 여긴 녹색당 존이라고 한다 4 거냥거냥 2018.06.14 2018.06.14 79
22158 여기가 녹색당을 지지하는 싸이트라고 해서 방문했습니다. 2 deepsea 2018.06.14 2018.06.14 63
22157 잘들어 우리는 서울로 간다 2 Resurrection 2018.06.14 2018.06.14 62
22156 힘들 때 웃는 것은 1류다 4 file Primary 2018.06.13 2018.06.14 100
22155 황사와의 쌈 ㄸㄸㄸㅎㄷ 최부장네아랫집 2018.06.14 2018.06.14 24
22154 [한도리]뭐지 개꿀잼몰카인가..(수정) 2 file Primary 2018.06.12 2018.06.14 70
22153 스브스....개표방송...CG... file Resurrection 2018.06.14 2018.06.14 49
22152 야구팬의 잠금화면 2 최부장네아랫집 2018.06.12 2018.06.13 62
22151 2018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야구 대표팀 최종 엔트리 4 file BC둘기 2018.06.11 2018.06.12 49
22150 어떤놈이 그렸는지... 1 최부장네아랫집 2018.06.11 2018.06.12 52
22149 성우 미나세 이노리 6 BC둘기 2018.06.11 2018.06.12 59
22148 [뱅드림]오타에의 점토인형 2 file Primary 2018.06.10 2018.06.11 87
22147 부활 나와서 이 글을 보거라 3 거냥거냥 2018.06.01 2018.06.10 130
22146 6월 3일 어제의 9시 이후 상황 8 BC둘기 2018.06.04 2018.06.10 140
22145 18.06.10 오늘의 노래 2 BC둘기 2018.06.10 2018.06.10 42
22144 아무래도 Aqours는 모에토너먼트랑 궁합이 안 맞는 것 같군요 6 병맛 2018.04.25 2018.06.10 267
22143 사랑니 뺐음 8 거냥거냥 2018.06.08 2018.06.09 95
22142 [일도리] in1000 file 리파 2018.06.09 2018.06.09 52
22141 피서객 팩트폭행 1 최부장네아랫집 2018.06.08 2018.06.08 71
22140 볼리비아전 선발 라인업 9 file Primary 2018.06.07 2018.06.08 105
22139 페그오 이벤트 근황 7 file 왕따쿨엑스 2018.06.06 2018.06.07 16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745 Next
/ 74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