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7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 아쿠아 말고 뮤즈요... 네 벌써 3년도 더된거를 이제야 봤습니다;

 

미국가서 공연하는 파트는 사실상 우미가 책임지고 캐리하는걸 보고

귀국후에는 뭔가 뭐지 이 전개는 하면서 봤는데

사실 극장판이라고해도 그리 특별하진않구나하면서 봤거든요. 뭐 극장에서 안보고 집구석에서 봐서 그럴수도있지만;

 

마지막 다끝나고나서 우리들은 하나의 빛을 듣고 나니까 

다시 생겨버린 러브라이브뽕때문에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아 이제 끝난거구나란 느낌이 들던

이제 끝나니까 마음의 정리를 하세요라고 하는 느낌이었습니다. 

 

3년전때 봤으면 뮤즈는 이제 끝난거구나 하면서 마음접지않았을까 싶은

 

문제는 극장판의 전체적인 흐름에서 그걸느꼈다기보단 마지막 곡에서 그걸느꼈다는게 극장판 스토리적으로는 괜찮은건가라는 생각이 드네요; 분명 우리는 이제 끝난다라고 내내 말하고자하는거같은데 마지막까지 크게 감흥이없다가 마지막 곡에서만 그느낌을 강하게 받은. 그 뭐라고할까 마지막에 힘을 다쏟아넣어서 그전까지는 그냥그냥이란 느낌을 받는다고할까요.

 

그래도 마지막 부분만큼은 인상깊긴한지 하루지난 지금도 아 끝났구만이란 생각이듭니다;

 

 

 

 

뭐 극장판으로부터 3년쯤지난 지금에와서 보면 결과적으로는 애니는 끝났고, 현실뮤즈도 라이브는 안하고 신규음반도 안나온다고하니 아이돌로서는 끝난거같긴한데

G's에서 소설은 계속 연재한다는거같고 피규어도 계속내고 게임에서도 그뒤로도 카드는 나오고 신규 게임에도 참전하는거보면 처음부터 '그건 그거 이건 이거'였던건지, 사측에서 뮤즈에 미련을 가지는건지라는 생각을 문득 했지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22687 소녀전선) 기쁨의 뻘글 11 file 거냥거냥 2019.02.02 2019.02.08 100
22686 [뱅드림]자꾸 까먹게 되는거 2 file 미니키오 2019.02.06 2019.02.07 85
22685 Aㅏ... 피규어 너무 잘나온거같은데말이죠 으으 7 file 미니키오 2019.01.29 2019.02.06 106
22684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하루디4 2019.02.05 2019.02.05 20
22683 인터라켄에 도착했습니다 8 Resurrection 2019.02.03 2019.02.05 93
22682 독일은 맥주국이 맞습니다 14 Resurrection 2019.01.29 2019.02.03 125
22681 연휴 시작!! 즐거운 설 연휴되세욤! 8 1+1=2 2019.02.02 2019.02.03 55
22680 뻘글 싸자고 하고 까먹음 5 file 거냥거냥 2019.01.29 2019.02.03 89
22679 [한도리]카스미 한복일러 나왔네요 11 file Primary 2019.01.29 2019.02.02 176
22678 ???:어이 대한민국 들어라 2 file Primary 2019.02.02 2019.02.02 76
22677 [데레] 오늘의 영화 7 file 막장학원H×H 2019.01.31 2019.02.02 77
22676 와 이곳이 아직도 운영됨? 4 허스트 2019.02.01 2019.02.02 83
22675 뮌헨에 도착했습니다ㅎㅎ 6 Resurrection 2019.02.01 2019.02.02 51
22674 모바일 이미지 업로드 곤칠수없나요? 2 라온 2019.02.01 2019.02.01 31
22673 뉨들 프라하 오니까 발포 비타민이 정말 싸요 6 Resurrection 2019.01.30 2019.01.31 76
22672 [뱅드림] 이거 밴드 애니맞죠? 3 file 미니키오 2019.01.30 2019.01.31 119
22671 [한도리] 부시모야!!! 카카오야!!! 이것도 게임이냐!!! 1 file 1+1=2 2019.01.30 2019.01.30 50
22670 광고다! 광고가 나타났다! 2 거냥거냥 2019.01.17 2019.01.30 77
22669 러브라이브 선샤인 극장판 국내 2월 14일 개봉 예정 2 file JINI 2019.01.29 2019.01.29 76
22668 저도 유럽 가고싶어요 5 BC둘기 2019.01.29 2019.01.29 52
22667 저는 지금 프라하입니다 11 Resurrection 2019.01.29 2019.01.29 60
22666 [뱅드림 2기]이제 정주행 하기 시작했습니다. 2 file Primary 2019.01.28 2019.01.29 71
22665 약스포?)러브라이브 특상회 다녀왔습니다. 11 file 1+1=2 2019.01.28 2019.01.28 71
22664 국사모 8강 대진과 겨울리그 현황을 보며 병맛 2019.01.28 2019.01.28 82
22663 하루만에 데이터 다 날리고 돈도 더 나왔네여... 2 너프된꼬마 2019.01.27 2019.01.27 57
22662 아시안컵 카타르전 선발 라인업 7 file Primary 2019.01.25 2019.01.25 53
22661 저는 지금 독일 아우토반에 있습니다 2 Resurrection 2019.01.25 2019.01.25 51
22660 약사 국시 보고 왔습니다. 6 file Primary 2019.01.25 2019.01.25 120
22659 [듀링]음...플레2 올르기 힘드네요 3 라온 2019.01.25 2019.01.25 49
22658 뿌우직 2 아이리 2019.01.25 2019.01.25 37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65 Next
/ 76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