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오늘 산업조직론 수업에서 중간발표를 하는데 '디지털 기술과 시장구조'를 주제로 발표를 하라고 하셨습니다.

평상시에 교수님의 PT폭탄에 똘끼가 발동해서 가능한 한 가장 정신나간 주제로 발표를 하겠다고 했습니다.

다른 학생들의 주제: 5G, 자율주행자동차, 스마트팜, 비트코인...

내 주제: 가챠

KakaoTalk_20190502_222706437.png

 

그리고 그 발표의 첫 슬라이드.jpg 인...직...

 

이정도로 질러버리면 교수님이 벙찔거라고 예상했는데...교수님께서 저랑 식샤를 하자고 하셨습니다.

그러고는 식사에 커피까지 마시면서 '연구주제가 독특하다. ***방법론 써보고 데이터를 ***에서 구하면 되니 모델을 세워서 가져와봐라'라고 하시더라구요.

할일이 더 생겼습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ㅠㅠ여러분은 이상한데 머리 굴리지 마시고 교수가 뭐 시키면 평범한거 가져가세요.

 

P.S. 발표 중의 교수님의 질문: 가챠를 파는 게임사가 많지 않나. 그렇게 경쟁을 하는데 왜 자네는 소비자가 특정 게임에서만 가챠를 산다고 보는건가?

 

...교수님...교수님은 과금전사의 뇌구조를 모르십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22906 [덤최몇] 앗...아아 2 file 미니키오 2019.08.25 2019.09.19 230
22905 근황 3 작살나게달려 2019.08.24 2019.08.26 159
22904 청춘 돼지 극장판 봤습니다! 6 file JINI 2019.08.23 2019.08.23 183
22903 [데레] 이맛에 데레 하지요... 2 file 막장학원H×H 2019.08.22 2019.08.22 164
22902 [반도리] 뱅드림 필름라이브 특상회를 다녀왔습니다 3 file 1+1=2 2019.08.19 2019.08.19 314
22901 [귀여우면 변태라도...] 정상인이 하나없다 2 file 미니키오 2019.08.15 2019.08.19 181
22900 오늘자 씹덕업계 특보 6 file 거냥거냥 2019.08.13 2019.08.19 228
22899 건강검진 받았습니다 4 Resurrection 2019.08.13 2019.08.13 152
22898 드디어 라이온킹을 보았습니다 1 수동동 2019.08.12 2019.08.12 118
22897 [덤최몇] 이거 설마 복선이었나 1 file 미니키오 2019.08.11 2019.08.11 212
22896 [스포]엑시트 보고왔습니다 5 file 미니키오 2019.08.11 2019.09.10 179
22895 애니계 대대적 혐한경보 발령해야 할 상황... 2 병맛 2019.08.10 2019.08.11 195
22894 마음에 안식처로 돌아왔네요. 1 era-n 2019.08.10 2019.08.10 132
22893 본인 방금 밀리애니 보는 상상함 ㅋㅋㅋ 8 BC둘기 2019.08.08 2019.08.10 173
22892 [데레] 후, 흑우 되는줄 아랐네...;; 6 file 막장학원H×H 2019.08.08 2019.08.08 124
22891 [조난입니까] 엣? 3 file 미니키오 2019.08.07 2019.08.13 210
22890 고치우사 피규어들을 한번 모아봤습니다 7 file 냥프☆시롤 2019.08.04 2019.08.06 160
22889 하나뿐인 조카 첫돌이 돌아오고있습니다 3 라온 2019.08.04 2019.08.04 137
22888 텝스 보러 왔습니다 2 Resurrection 2019.08.03 2019.08.03 119
22887 [국사모]투표했습니다 라온 2019.08.02 2019.08.02 142
22886 [데레] 이제 5개 남았다... 2 file 막장학원H×H 2019.08.01 2019.08.02 139
22885 [일도리] 갓도리 킹도리 file 1+1=2 2019.08.01 2019.08.01 101
22884 [국사모] 아마존의 눈물 병맛 2019.07.31 2019.07.31 94
22883 장학생 신청을 했습니다 Resurrection 2019.07.31 2019.07.31 108
22882 내일이면 휴가네요. 기영준 2019.07.31 2019.07.31 84
22881 유벤투스 내한경기 개판 그 자체였네요 8 Primary 2019.07.26 2019.07.31 202
22880 라씨-야 말을 배우고 있습니다 4 file Resurrection 2019.07.25 2019.07.28 192
22879 27일 0시부터 2019년 국제 사이모에 아쿠아마린 1차전이 시작됩니다. 7 maglor 2019.07.25 2019.07.28 197
22878 근황 3 까농 2019.07.23 2019.07.23 154
22877 수영을 하고 있습니다 21 Resurrection 2019.07.22 2019.07.31 2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67 Next
/ 76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