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47 추천 수 0 댓글 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타키 미츠하.png

길게 이야기하고 싶기는 한데 용기는 안 나구.. 걍 타키X미츠하 넘나 사랑스러운것 ㅠㅠㅠㅠㅠㅠㅠ

 

아 초반에 둘이 너무 귀여워요 젠장... 막 서로 볼에 바보라고 적는데 진짜 ㅠㅠㅠㅠㅠ 솔직히 둘이 몸 바뀐 거 재밌게 할 수 있을 거 되게 많았을 텐데 분량이 ㅠㅠㅠㅠ

 

그리고 둘이 우연히 몸 바뀌었는데 넘나 선남선녀라고.... 진짜 저라도 미츠하 몸에 들어가면 며칠만에 뿅하고 반하게 될 듯

 

게다가 스토리 후반쯤에 둘이 만나는 거는 진짜 애잔 폭발 ㅠㅠㅠㅠㅠㅠㅠ 둘이 당연히 동갑일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미츠하가 연상!!!! 하 그럼 누나라고 불러야 되는거 아닌가요 미친...
 

 

캐릭터가요 음, 상남자 타키도 귀엽고요 요조숙녀 미츠하도 귀엽고요 요조숙녀 타키도 귀엽고요 상남자 미츠하도 귀여워요

 

특히 상남자 미츠하는 와 걸크 미친... 진짜 짧게 나왔는데 농구하는 것도 멋지고(그리고 심지어 그때 노브라... 퍽) 미술시간에 책상 발로 스윽하고 차는데 박력이!!!!!

 

게다가 솔직히 타키 입장으로서는 자기 뒷담도 아닌데, 그렇게 저돌적으로 나가니까 미츠하의 쪽팔림은 둘째치더라도 완전 멋있음...

 

 

aweg.png

 

그리고 중후반 스토리는 음.. 일단 감독님 인터뷰 때문에 '도호쿠 대지진'을 좀 연관시켰다, 그러니까 재앙이 있을거다 그런건 알고 있었는데

 

그게 알고보니 혜성->운석 충돌일 줄은 정말 몰랐어요ㅠㅠㅠㅠㅠㅠ 하 위에 있는 사진의 저 예쁜 별이 그냥 아름다운 장면이 아니라 재앙의 원인이라니...

 

영화 제일 첫장면에 빨간 혜성 보고 와 졸예 ㅠㅠㅠㅠ 하고 있었는데 그게 알고보니 미츠하 끔ㅋ살ㅋ ㅋㅋㅋㅋㅋㅋ큐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리고 그 이후로 차근차근 복선 회수 들어갔는데 와 거기선 또 소름이.. 아니 타키가 팔찌 대용으로 차던 끈이 미츠하가 준 것이지 않나 타키가 혜성을 보았을 때는 중학생이지를 않나

 

생각해보니 미츠하 살아있다고 처음부터 나오지 않나 아니 나란 놈은 그걸 왜 다 눈치를 못채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어쨌든 진짜 그 커다란 호수가 한개에서 두개가 되었을 때도 멘붕이었고 그 이후로 둘의 시간대가 다르다는 걸 알았을 때는 진짜 읭?@_@ 했네요

 

 

xkesf.png

 

가장 인상 깊은 장면 중 하나였던 타키의 "나마에와!!"

 

예고편에서도 특히 인상깊게 본 장면이었는데 이제 사정 다 알고 나니까 맴찢 ㅠㅠㅠㅠㅠ 아니 몇초전에 그렇게 미츠하미츠하 외쳤으면서

 

왜 기억을 못하니 타키야 ㅠㅠㅠㅠㅠㅠㅠㅠ 아 진짜 지젼 제가 저 영화로 쳐들어가 알려주고 싶을 정도...

 

그리고 그와중에 미츠하 손바닥에 "스키타(좋아해)" 적은 너란 남자 진짜 와... 왜그랬냐+개멋있다 이런 두가지 감정이 혼동 ㅠㅠㅠㅠ

 

그러다가 결국엔 마지막엔 미츠하 완전히 까먹잖아요? 그때는 진짜 하아....... 솔직히 스포 당해서 둘이 해피엔딩이라는 건 알고 있었음에도 타키가 완전 까먹었을 때는 너무 슬펐어요 ㅠㅠㅠ

 

그래도 둘이 결국엔 만난게 정말정말 다행 ㅠㅠ 암튼 꼭 결혼하면 좋겠습니다 ㅎㅎㅎㅎㅎㅎ 이미 알건 다 아는 사이인데! 둘이 그렇게 서로 보고 싶다고 울어놓고서는!!

 

 

어쨌든 진짜 "너의 이름은" 꼭 보세요! 일단 예매율 1위라는 게 딱 체감이 될 정도로 오늘 영화관이 되게 붐볐거든요

 

근데 이게 일반인이 보기에는 좀 오그라드는 장면이 있어가지고 장기적으로 흥행할지는 잘 모르겠는게 함정... 근데 그게 뭔 상관이겠어요 재미있으면 됐죠 뭘 ><

 

어쨌든 꼭 보시라는 추천과 함께! (사실 이 글이 워낙 스포 듬뿍 글이라 이미 영화를 보신 분들만 이 후기를 읽을것 같지만..) 횡설수설 후기는 이만 갑니다 뿅~ 

 

 

+)후기 디게 짧게 쓸줄 알았는데 쓰다보니 길이가 확..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23253 제 학원 학생들이 가장 싫어 하는 질문 두 개 3 new maglor 22:51:06 23:16:19 15
23252 안녕하세요 오랜만입니다. 10 new 銀童 02:48:50 22:47:29 100
23251 [미연시]水葬銀貨のイストリア 올클 했습니다 7 newfile 별의안으로 22:16:00 22:42:11 15
23250 문재인 조사하면 조사할수록 문제이군요 48 update maglor 2017.03.24 22:36:35 228
23249 이 숫자들 좀 누군가 설명해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4 new maglor 19:48:44 21:57:27 38
23248 안녕하세요 11 new 에르미나 14:58:28 21:12:56 57
23247 악독한 닌텐도 스위치.. 5 new 銀童 02:52:45 19:07:53 78
23246 거 AI유튜버 키즈나 아이 있잖아요 6 update BC둘기 2017.03.26 17:39:15 59
23245 [페도애니] 이리야x미유 썰 푼다 12 update BC둘기 2017.03.26 17:38:34 82
23244 심심한데 라노벨남주 덧글투표나 해보죠. 10 updatefile 운명의DESTINY 2017.03.01 16:12:24 123
23243 [반도리] 이건 안망하죠? 8 updatefile 리파 2017.03.26 15:59:35 85
23242 [파판14] 하하 터져라 newfile 거냥거냥‍ 10:34:33 10:34:33 15
23241 블리자드 한국 민속놀이 리마스터 올 여름 출시 3 Primary 2017.03.26 2017.03.26 80
23240 안녕하세요 13 하얀코스모스 2017.03.25 2017.03.26 103
23239 트럼프 유전자?! 4 maglor 2017.03.25 2017.03.26 74
23238 신태용호 경기를 보면서 느낀점 1줄 요약 4 Primary 2017.03.25 2017.03.25 40
23237 [축구팬 혈압주의]경고 누적인 지동원을 대신해 황의조 발탁 8 Primary 2017.03.25 2017.03.25 60
23236 백수일 땐 내일이 걱정됐는데 4 Belle 2017.03.24 2017.03.25 81
23235 [투덱] 판정력이 점점 살아난다...! file 막장학원H×H 2017.03.24 2017.03.24 19
23234 동아리 총무를 하고 있습니다. 41 Resurrection 2017.03.21 2017.03.24 165
23233 주문: 패장 감독 슈틸리케를 3 file 애플파이♡ 2017.03.24 2017.03.24 70
23232 8월까지 일본 계시는 분들중 대행 해주실분 찾습니다. file 카이트 2017.03.24 2017.03.24 100
23231 와 연희무쌍 연희무쌍 와~~~~ file 카이트 2017.03.24 2017.03.24 43
23230 이쯤에서 다시 보는 애니존 멤버들의 과거 작성글 4 file Resurrection 2017.03.24 2017.03.24 91
23229 BC님 요새 아재개그 글 안쓰시는듯 5 file 독일귀족찰스 2017.03.23 2017.03.24 55
23228 슈틸리케, "어떤 전술로 나왔어야 할지 묻고 싶다" 3 Primary 2017.03.23 2017.03.24 55
23227 중국전 질 것 같아서 안봤읍니다 독일귀족찰스 2017.03.23 2017.03.23 18
23226 딱 그 멤버에 그 감독 14 Primary 2017.03.23 2017.03.23 31
23225 오늘 경기를 본 축구 팬들 2 JINI 2017.03.23 2017.03.23 42
23224 공한증은 무슨... 9 운명의DESTINY 2017.03.23 2017.03.23 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76 Next
/ 77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